'책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8.09.17 호모부커스 되어 보기 (10) by 레몬에이드
  2. 2008.08.25 이 죽일놈의 게으름뱅이야! (4) by 레몬에이드
  3. 2008.08.13 소유에 대한 이상한 집착으로 시작된 나의 서재 (2) by 레몬에이드

책읽기가 블로깅에 어떤 도움을 주었나요?

출판사 그린비의 질문을 받고
한참을 생각해 보았습니다.
제가 책 읽기를 시작한 어렸을적과
최근 큰 의미로 제게 다가온 시점들...

사실 어렸을적에는 그저 동경의 대상이었습니다.
소설 속의 그 많은 주인공들의 삶,
여러 책들의 화자 들이 말해주는 간접경험에 매료되어
미친듯이 읽기만 했었죠.

그런 탐닉에 빠져 있었어도 충분히 즐거웠고
지금에 와서도 참 갚진 경험이었다고 생각이 듭니다 ^^

결정적으로 책 읽는 습관이나 방법이 바뀐 것은 
지금의 아내인 여자친구를 만났던 2001년의 일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Canon | Canon EOS Kiss Digital X | Aperture priority | 1/125sec | F/5.6 | 0.00 EV | 59.0mm | ISO-400 | Off Compulsory | 2007:09:16 14:53:56
 
어렸을때의 버릇대로만 책을 읽어대던 전
마치 단기 기억 상실에 걸린 듯이
방금 읽은 내용도 쉽게 잊어버리곤 했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그녀가 제게 말했죠.
'저번에 만났을 때 읽었던 책 내용 좀 알려줘'
그 순간 저는 책의 내용을 기억해 내려고 애썼지만
끝내 기억해 낼 수 없었습니다.

이게 무슨일일까...
내 기억력에 문제가 있는 건가.

그 이후로 공황에 빠졌습니다.
책에 대한 공포감 마저 생길 정도로
어려웠고 또 힘든 시간이었죠.

사실 그 순간이 그렇게 큰 변화를 제게 줄지 저도 몰랐던 겁니다.
바로 이 책을 만나기 전엔 말이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판단중지님이 먼저 소개하신 다치바나타카시의
'나는 이런 책을 읽어왔다'
입니다.
독서법, 독서론이 각인되어 저에게 큰 영감을 준 책입니다.
이 책을 읽으면서 공황에서 탈출을 하게 되죠.
그리고 그때 북로그를 기획합니다.
(실천하기 까지 무려 6년 가까이 걸렸습니다만 ㅎ)
그렇게 잡스러운 불량 블로그를 운영하다가
올해 드디어 북로그를 열었습니다.

블로그를 열게 되면서 다짐을 했지요.
자유로운 서평으로 책과 더 친해 질 수 있는 블로그를 만들자.
내 서평으로 다른 이들도 즐겁게 책을 접할 수 있는 블로그를 만들자.
그리고 개인적인 욕심으로 좀더 나은 독서법을 찾고,
잊어버리지 않도록 기록으로 남기자.
전문가 적인 글보다는 남들이 읽기 쉽고 편안한 글을 쓰자.

제가 생각한 제 블로그의 컨셉은 이것 이었습니다.

그리고 블로그를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책으로 인해 여러가지 시너지 효과를 얻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우선 늘어난 어휘량, 이전에 비해 향상된 문장력,
이야기를 서술해가는 스토리텔링 방식,
점차 논리적이 되어 가는 글 들...
그로 인해 일상에서 말하고 듣는 능력의 향상.

참으로 놀라운 변화였습니다.

블로그를 시작한 이유는
다른 이들에게 좋은 책을 하나라도 더 함께 하고 싶다는 생각이었는데
제게도 많은 변화가 나타난 것이지요.

제가 블로깅 하는데에는 특별한 스킬이 필요치 않았습니다.
그저 내가 그만큼 준비만 되어 있다면 되는 것이었죠.
변화는 차츰 벌어지니 결코 조바심 낼 필요도 없고
그저 좋은 책을 읽으면서 마음을 담아 글을 쓰면 되는 것이었습니다.

여기까지 글을 쓰니 조금 정리가 되는 듯 합니다.
책읽기가 영향을 미친 제 삶의 변화가 어떠했는지
이제 다시 한번 깨닿게 되었습니다.
이런 즐거움을 더 많은 사람들이 알게 되었으면 하는 마음이
다시금 강하게 피어나네요 ^^
그래서 저는 이 순간이 행복한가 봅니다.
그리고 내일도, 모레도
책과 블로그를 통해 타인과의 더 나은 소통을 꿈꿉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단 달인이 아닐지언정
호모부커스가 되기 위해 전 조금더 나아가렵니다. ^^
Posted by 레몬에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벤트 참여 감사드립니다.
    정말 책읽기는 여러가지로 우리 삶에 영향을 많이 주는 것 같습니다. ^^
    그렇게 장점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다른 취미들에 비해 싸기까지 하구요. 저도 레몬에이드님처럼 "내일도, 모레도 책과 블로그를 통해 타인과의 더 나은 소통을 꿈"꾼답니다!

  2. 아내 자랑과 함께 책소개라. 너무 좋은데요.
    한편으로 샘도 나고요^^;;

    전 언제쯤 제 반쪽을 만날 수있을지..ㅎㅎㅎㅎ


    추석은 잘보내셨어요?

  3. 글 읽기나 쓰기나 아니 이 세상 모든 일들에 부단한 연습 없이 만족할 만한 결과를 보여주는 작업은 정말 없죠.
    블로그 글 쓰기도 그런것 같구요. 저 역시 지금 보다 더 많은 책을 읽으려고 하는 욕심은 늘 가지고 있습니다만 잘 안되는것 같기도 하구요. 차마 북로그를.. 암튼 좋은 모습 그리고 행복해 보이는 사진까지 잘 보았습니다.

    • 수아기님이라면 충분히 가능할 것을... ㅎ

      너무 겸손하셔요

      뭐든지 꾸준히 하다보면 그만큼의 결과가 나오겠죠

      특히 글쓰기는 같은 것은 딱 자신이 노력한 만큼 결과가 나오는 대표적인 녀석이라서 소홀히 할 수 없는 것 같아요

      찾아와주셔서 감사해요 ^^

  4. 결혼사진 간지 좌르륵ㅠㅠ

    부러움ㅠ 졌음ㅠ

  5. 멋지시네요. 저도 레몬에이드님처럼 실천해 보고 싶네요.^^
    우선 '나는 이런 책을 읽어 왔다'를 주문하는 걸로 시작해 보면 될까요?..^^

서평 쓸 책은 점점 늘어나는데

블로그를 마주 하고 않는 시간이 적었었네요 ^^

아무래도 목표에 대해서는 얘기를 해놓고 다가서야 할까봐요

이번주 목표!

AcornLoft - 블로그 히어로즈 (서평)
북스피어 - 괴이 (서평)
여름언덕 - 달인 : 천 가지 성공에 이르는 길 (서평)


음... 그리고 한권이 더 있었는데
기억이 안나네요 =ㅅ=

목표를 적었으니 절대 잊지는 않을 듯!
이번주도 화이팅!!!
Posted by 레몬에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캐 이렇게 빨리 읽으세요.ㅠ.ㅠ
    저도 좀 빨리 읽어야 할텐데 하치님께 받은책들에 대해
    서평도 제대로 못쓴것 같아요. 암튼 이얍
    대단하세요

  2. 뭐랄까 '글을 써야할 책'은 늘 과공급 상태인 것 같아요. ^^ 반면에 써지는 글은 늘 과소상태를 유지하구요(저의 경우^^;) 그런 점에서 레몬에이드님은 참 대단하신듯!

    • 우왓! 그린비에서 납셔주셨군요 (굽신굽신)
      아..... 댓글 내용에 너무 공감합니다 ㅠㅠ
      이 게으른 제가 이번주에 이 책들을 모두 마감할 수 있도록
      굽어 살피옵소서~ ㅎ

전 책을 살때 몰아서 사는 경우가 대부분 이었습니다
한번에 수권에서 수십권까지 사던 때도 있었죠 ^-^
(지금은 그렇게 하지 못합니다만... ㅠㅠ)

그렇게 책을 그러모으던 시절에는
사놓고도 미처 읽지 못했는데 또 대량으로 사고
또 얼마 만큼 못 읽고 묵혀 놓고 했던 책들이 꽤 있었습니다

이상하리 만큼
빌려보는 책보다는
사서 소장하겠다는 소유욕에 불탔고
그만큼 열정도 넘쳤던
것 같습니다

북로그를 쓰겠다는 생각은 그때 시작되었죠
물론 어린 마음에 금방 다른 일에 몰두해 버리면서
흐지 부지 되었고
정체성 없는 블로그가 하나 생성되어
잠시 저의 한풀이 공간으로 이용되었 었지요 ㅎ

그러한 저의 수집 행위는 결혼과 동시에
사라져 버렸습니다

많지 않은 월급으로 두사람 생활하려고 하니
이래저래 지출이 늘어
예전만큼 파격적으로 수집하고 싶은 본능은
그저 모 인터넷 서점의 카트 안에 고이 담겨져 있지요 ^_^;;


그래도 그렇게 모인 책들이
저를 아직도 즐겁게 해주고 있습니다
읽지 못한 책들의 대다수를
이번 휴가 기간에 본가에 가서 가져올 예정인데
작업실 서가에 가득 꽂아둘 책들을 생각하니
기쁘기 그지 없네요

최근에 전공서적을 읽기 시작해서 서평을
작성할 만한 책을 그리 많이 읽어두지 못했습니다 ㅎ
빨리 읽고 서평을 올리고 싶은 책들은 많은데
여러 책을 한번에 보는 습관이 있어서 그런지
진도가 다들 더디게 나가네요

오늘도 퇴근이 늦지만
돌아가는 길에 책과 함께
즐겁게 돌아가려 합니다
아내님이 정답게 맞아주는 나의 보물창고로


이 북로그가
저의 또 다른 서재이며
즐거운 책 이야기가 넘치는
그런 공간
이 되도록
만들어 가려고 합니다

책과 함께 모두 좋은 밤 보내세요 ^ㅁ^/
Posted by 레몬에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꼭 그런 공간을 만드시기 바랍니다^^

    그래도 역시 결혼은 멋진 것이지요?
    (아직 결혼을 안한 1인...아직 나이가 안된 것일 수도..ㅎㅎㅎ)

    • 꼭 그래야죠 ^^

      결혼은... 음 멋지죠~!
      하지만 누구에게나 멋질 순 없고
      누구나 다 기뻐하는 것이 아니라는 것 말씀드리고 싶네요

      환상이 너무 크면 실망도 있으니
      적당히 두근거리면서 기다리시면 좋을듯 하네요 ^^